소비자TV뉴스

상단여백
HOME 투데이단신 지역/인물 포토뉴스
신창현 의원, 침대·온열매트·팔찌도 라돈 규제 필요현행법의 물질안전보건자료(MSDS) 작성 대상에서 빠져

침대 매트리스에서 발암물질 라돈이 검출돼 문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라돈이 함유된 침대·온열매트·팔찌가 규제 대상에서 빠져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왕․과천)이 고용노동부로부터 제출받은 답변자료에 따르면, 고용노동부는 “모나자이트를 원료로 사용하는 사업장으로부터 제출받은 물질안전보건자료(MSDS)는 없다”고 밝혀, 라돈을 취급하는 노동자들의 건강피해 예방에 필요한 산업안전관리의 허점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노동부는 “침대·팔찌·온열매트 등은 일반소비자의 생활용품으로 물질안전보건자료(MSDS) 작성 대상이 아니다”고 덧붙였다. 일반 생활용품 제조에 모나자이트 같은 방사성 물질을 원료로 사용해도 노동자와 소비자들의 건강피해 예방을 위한 안전조치가 없는 것이다.

산업안전보건법 제41조에 따르면 근로자의 건강장해를 초래하거나 초래할 우려가 있는 화학물질은 근로자가 그 유해성을 알 수 있도록 물질안전보건자료(MSDS)를 작성해 공개된 곳에 비치해야 한다. 노동부는 “모나자이트를 사용하여 만든 제품은 MSDS작성 대상”이라면서도 침대나 온열매트 같은 생활용품은 제외했을 뿐만 아니라, 모나자이트를 원료로 사용한 다른 제품들의 사용실태조차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

사진=신창현 국회의원

원자력안전위원회에 따르면 모나자이트를 독점 판매하는 업체 A사는 지난 4년 4개월간 66개 업체를 상대로 총 4만 6,575kg을 판매했다. 이중 대진침대 매트리스 제조사는 4년간 2,960kg을 사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신 의원은 “일상 생활용품에 광범위하게 사용되는 발암물질 라돈이 행정의 사각지대에 있는 것은 심각한 문제”라며 “노동부는 라돈이 함유된 모나자이트를 사용한 침대·팔찌·온열매트에 대한 물질안전보건자료 작성을 지체 없이 의무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노하빈 기자  habinnoh@ctvkorea.com

<저작권자 © 소비자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소비자TV뉴스는 다양한 목소리를 뉴스에 반영하고 있으며, 이에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소비자TV뉴스에 자유롭게 접근할 권리와 반론 및 추후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대리인 : habinnoh@ctvkorea.com 전화 : 02-1644-7936

노하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브랜드 분석
    [빅데이터분석] 게임기업 8월 브랜드평판...1위 엔씨소프트, 2위 넥슨, 3위 위메이드
    [빅데이터분석] 수입자동차 2017년 7월 브랜드평판...1위 BMW, 2위 벤츠, 3위 아우디
    [브랜드평판] 카드사 브랜드 2017년 7월 빅데이터 분석...1위 현대카드, 2위 삼성카드, 3위 신한카드
    [빅데이터] 남자 광고모델 브랜드평판 6월 빅데이터 분석... 1위 공유, 2위 송중기, 3위 이상민
    [빅데이터] 증권사 브랜드평판 2017년 6월 분석...1위 KB증권, 2위 미래에셋대우증권, 3위삼성증권
    [빅데이터] 카드사 브랜드평판 6월 분석...1위 현대카드, 2위 신한카드, 3위 삼성카드
    [빅데이터] 손해보험사 브랜드평판 6월 분석...1위 현대해상, 2위 삼성화재, 3위 동부화재
    [빅데이터] 한식 프랜차이즈 브랜드평판 6월 분석...1위 국수나무, 2위 한솥, 3위 꽃마름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