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TV뉴스

상단여백
HOME 투데이단신 교육/노동/복지 포토뉴스
‘야나두’, ‘시원스쿨’ 등 온라인 영어상품 환불엉망소비자원 “스마트러닝 패키지상품 관련 환불거부 및 과장광고”
 
스마트러닝 패키지상품과 관련해 업체들이 7일 이내라도 환불을 해주지 않거나 무료가 아닌데도 무료로 오해하게 하는 경우가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스마트러닝 패키지상품이란 이러닝 학습 콘텐츠와 태블릿PC·전용 단말기 등 스마트기기를 결합한 형태를 말한다.
 
한국소비자원은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3년간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스마트러닝(온라인 영어) 패키지상품 관련 소비자 불만상담 91건을 유형별로 분석했더니 '계약해제·해지, 위약금' 관련이 47.2%인 43건으로 가장 많았다고 밝혔다.
 
스마트러닝 패키지상품을 중도 해지 시에는 업체가 과도한 위약금을 물리거나 학습기기를 개봉했다는 이유로 환불을 거부한 경우 등이었습니다.
 
실제로 소비자원이 스마트러닝 패키지상품을 판매하는 주요 4개 업체인 뇌새김, 시원스쿨, 스피킹맥스, 야나두의 주요 거래조건을 조사했더니 소비자에게 불리한 조건이 많았던 것. 4개 중 3개 업체는 학습기기 반품과 관련해 '제품포장 훼손 시 환불 불가', '개봉 시 환불 불가' 등을 명시했다.
 
하지만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재화 내용을 확인하기 위해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에는 7일 이내에 청약철회가 가능하다.
 
이에 더해 4개 업체 모두 상품을 판매하면서 '기기 0원', '기기 평생무료', '렌탈 후 평생무료', '지금 신청하면 평생무료' 등의 표현을 사용하고 있었다.
 
소비자원은 사업자에게 제품의 단순 포장 개봉 시에는 청약철회 제한을 금지하고 소비자가 오해할 수 있는 표현을 자율적으로 시정할 것을 요청했으며 업체는 권고를 수용해 '기기 0원' 등의 표현을 삭제하기로 했다.

신새아 기자  saeah53@naver.com

<저작권자 © 소비자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소비자TV뉴스는 다양한 목소리를 뉴스에 반영하고 있으며, 이에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소비자TV뉴스에 자유롭게 접근할 권리와 반론 및 추후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대리인 : habinnoh@ctvkorea.com 전화 : 02-1644-7936

신새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브랜드 분석
[빅데이터분석] 게임기업 8월 브랜드평판...1위 엔씨소프트, 2위 넥슨, 3위 위메이드
[빅데이터분석] 수입자동차 2017년 7월 브랜드평판...1위 BMW, 2위 벤츠, 3위 아우디
[브랜드평판] 카드사 브랜드 2017년 7월 빅데이터 분석...1위 현대카드, 2위 삼성카드, 3위 신한카드
[빅데이터] 남자 광고모델 브랜드평판 6월 빅데이터 분석... 1위 공유, 2위 송중기, 3위 이상민
[빅데이터] 증권사 브랜드평판 2017년 6월 분석...1위 KB증권, 2위 미래에셋대우증권, 3위삼성증권
[빅데이터] 카드사 브랜드평판 6월 분석...1위 현대카드, 2위 신한카드, 3위 삼성카드
[빅데이터] 손해보험사 브랜드평판 6월 분석...1위 현대해상, 2위 삼성화재, 3위 동부화재
[빅데이터] 한식 프랜차이즈 브랜드평판 6월 분석...1위 국수나무, 2위 한솥, 3위 꽃마름
여백
Back to Top